• 최종편집 2024-05-24(금)

방위산업
Home >  방위산업  >  종합

실시간 종합 기사

  • 한화우선주 상한가는 폭발물탐지 제거로봇의 한화지상방산 효과?
    ▲ ▲ 차륜형전투로봇, 폭발물 탐지/제거 로봇, 다목적 무인차량<사진:한화지상방산> (안보팩트=전승혁 기자) 한화 방산 4사중의 하나인 한화지상방산 효과로 한화우선주가 14일 코스피 시장에서 가격제한폭까지 올랐다. 한화우는 이날 개장 초부터 전 거래일 대비 29.95% 오른 3만6450원에 거래됐고, 장 마감 때까지 상한가를 유지했다. 한화지상방산이 지뢰와 급조폭발물(IED), 위험성 폭발물 등을 탐지하고 제거하는 임무를 수행하는 로봇을 개발 중이라는 소식이 주가에 호재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에 앞서 방위사업청은 지난 달 29일 한화지상방산을 주계약업체로 선정해 76억원 규모의 폭발물 탐지·제거 로봇 탐색개발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은 방산 계열사를 4개회사 체제로 재편한 이후 한화를 ‘한국의 록히드 마틴’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을 추진 중이다. 이를 위해 드론과 로봇무기 개발에 역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한화시스템(장시권 대표)과 한화지상방산(손재일 대표)은 각각 드론봇과 중대형급 국방 로봇을 개발해 선보인 바 있다. 방산 계열사 재편 작업을 마무리한 한화가 첫 행보로 드론봇과 국방로봇 등 첨단 무기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무기들은 한화를 한국의 록히드 마틴으로 성장시킬 것을 꿈꾸고 있는 김승연 회장의 4차산업혁명시대 무기개발 및 생산의 방향을 시사한다는 점에서 관련 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 한화시스템(장시권 대표)과 한화지상방산(손재일 대표)은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육군본부 주최로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드론봇 전투발전 컨퍼런스'에서 각각 드론봇과 국방로봇을 공개하기도 했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14
  • 한화 방산 4사의 ‘천무’ 및 ‘K9자주포’ 등 유럽시장 공략 성과 주목
    ▲ 11일부터 15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방산전시회 ‘유로사토리 2018(Eurosatory 2018)’에 참가하는 ㈜한화, 한화시스템, 한화지상방산, 한화디펜스 등 한화그룹 방산 4사의 통합 부스 전경 <사진=한화그룹 제공> (시큐리티팩트=전승혁 기자) ㈜한화를 비롯해 한화시스템· 한화지상방산· 한화디펜스 등 한화그룹 방위산업 4개사가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GICAT(프랑스 지상장비협회) 주최로 열리는 방산전시회 '유로사토리 2018(Eurosatory 2018)'에 참가해 유럽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세계 최대 규모의 지상분야 방산전시회로 꼽히는 '유로사토리'는 1967년 처음 열린 이후 격년으로 개최되고 있다. 26회 째를 맞은 올해 전시회에는 60개국 1600여개 방산업체가 참가한다. 한화그룹 방산 4사는 우리나라 참가 기업 중 최대 규모인 444㎡의 통합 부스를 마련하고, 40여명의 마케팅 인력을 파견했다. 이에 따라 관련 업계에서는 한화그룹이 유럽 시장에 있어서 상당한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전시회에는 대한민국 육군 최신 화력무기체계인 ㈜한화의 '천무', 한화시스템의 '차량용 전자광학추적장비(EOTS)', 한화지상방산의 'K9 자주포', 한화디펜스의 최신 대공 유도 무기체계인 '비호복합' 등 각 방산 계열사의 주력 무기체계와 시스템 40여종이 실물과 모형으로 전시된다. 특히 '비호복합'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유럽시장에 처음 공개하는 것이다. ▲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방산전시회 '유로사토리 2018(Eurosatory 2018)'를 통해 유럽 시장에서 첫 선을 보이는 한화디펜스의 대공·유도무기 '비호복합'이 전시장으로 이송되고 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특히, 최근 영상 중심의 전시 트렌드에 맞춰 115인치에서 200인치에 이르는 7개의 대형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역동적인 부스 디자인을 선보인다. 또 기동, 화력, 유도무기, 방산전자 등 한화의 다양한 방산 역량이 무기체계 실제 운용 영상들과 함께 제공되고 있다. 한화 관계자는 "유로사토리는 유럽뿐만 아니라 중동, 동남아 국가에서도 관심을 두는 중요한 전시회로, 한화의 경쟁력 있는 제품과 솔루션을 제시해 방산에서도 '한류' 바람이 불 수 있도록 마케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14
  • 이스라엘 제너럴 로보틱스사, 신형 드론 대응체계 ‘핏불’ 과 대테러 로봇 '도고' 등 개발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이스라엘 제너럴 로보틱스사가 모든 형태의 드론을 탐지·추적하여 무력화 또는 격추할 수 있는 드론 대응능력을 구비한 핏불(Pitbull) 체계와 대테러 로봇 도고(DOGO)를 개발했다고 국방기술품질원이 밝혔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14
  • 인도, 아그니-V ICBM 시험 발사에 성공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지난 6월 3일자 ‘The Time of India’는 “인도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아그니(Agni)-V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 시험 발사에 성공했다”고 보도하였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08
  • 두테르테, 한국 방문 때 관심 보였던 ‘수리온’ 구매 검토 지시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델핀 로렌자나 국방장관에게 한국 헬기의 구매 검토를 지시했다고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매체가 7일 보도했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08
  • 방사청, ‘무기체계 부품 국산화’관련 규정 통합으로 국산화 개발 활성화 도모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무기체계에 사용되는 수입 부품의 국산화 개발이 더 효율적으로 추진될 것으로 전망된다. 방위사업청(이하 방사청)은 5일 무기체계에 사용되는 수입 부품을 보다 효율적으로 국산화하기 위해 '무기체계 부품 국산화 개발 관리규정'을 통합 제정한다고 밝혔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07
  • 러시아, 세계 최장 사거리의 지대공 미사일 체계 시험 비공개 실시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러시아가 세계 최장 사거리의 지대공 미사일 S-500의 발사 시험을 최근 비공개로 실시했다고 국방기술품질원이 밝혔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05
  • [팩트체크] 군용침낭 납품 사건이 방산 비리가 아닌 2가지 이유
    (안보팩트=김한경 총괄 에디터) 한국방위산업진흥회(이하 방진회)는 최근 자체 공식 블로그를 통해 2016년 6월 감사원이 언론에 발표한 군용침낭 납품 사건으로 인해 발생되었던 ‘방산 비리 오해’를 해소하고자 노력 중이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6-01
  • 중국 공군 5세대 스텔스 전투기 J-20 성능 및 실전 배치 논란
    (안보팩트=김한경 방산/사이버 총괄 에디터) 중국 중앙(CC)TV는 지난해 3월 중국 공군이 차세대 스텔스 전투기 '젠(殲·J)-20'을 실전 배치했다고 보도했다. 중국 관영매체가 젠-20의 실전 배치를 확인한 것은 이 때가 처음이었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5-31
  • 중국 두 번째 항공모함 시험 운항 속 '항공모함 무용론' 눈길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지난 13일 중국이 자체 기술로 건조한 첫 번째 항공모함인 ‘001A’함이 시험 운항에 나섰다. 지난 해 4월 이 항모의 진수식이 이루어진지 1년여 만에 시험 운항을 시작한 것이다.
    • 방위산업
    • 종합
    2018-05-30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