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현역군인
Home >  현역군인  >  종합

실시간 종합 기사

  • 해군교육사, 전투체계 교전 효율성 향상을 위한 방안 모색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해군교육사령부가 주관한 ‘2018 해군 전투체계 교육·발전 세미나’가 26일 사령부 대강당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전투체계 교전 효율성 향상 방안 공감대 형성’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날 세미나에는 군·산·학·연 전투체계 분야 전문가 및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6-27
  • 아크부대 14진, 육군 최초로 ‘워리어 플랫폼’ 착용하고 해외 파병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아랍에미리트(UAE)에서 특수전 교육 등 군사협력 임무를 수행하는 아크부대 요원들이 육군이 추진하고 있는 첨단화된 개인 전투 장비인 '워리어 플랫폼'을 최초로 착용한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6-26
  • 해군, 3대가 해군·해병에서 복무한 ‘해군 병역 명문가’ 최초 선정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해군은 7일 충남 계룡대에서 해군에 복무 중인 장병 중 3대 이상 해군·해병대에 복무한 가정을 '해군 병역명문가'로 선정하고, 부대에 초청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6-08
  • 합동군사대학교, 한남대 국방전략대학원 진학 시 학점 인정 협약 최초로 체결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합동군사대학교(총장 조한규, 육군 소장)는 금년 2학기부터 합동대의 교수 및 교관, 학생장교(수료생 포함)들이 한남대 국방전략대학원에 진학 시 최대 6학점을 인정해주고 등록금 감면 혜택도 부여하는 협약을 한남대학교(총장 이덕훈)와 체결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23
  • (주)영원무역, 해군에 새 '함상복 디자인' 개발해 기증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주)영원무역은 21일 해군본부 통해실에서 '해군 장병 피복 발전과 복지 증진'을 위한 협력을 약속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23
  • 대한민국 영해를 수호하는 해군 삼 형제 스토리 화제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가정의 달을 맞아 해군 장교와 부사관으로 근무하며 대한민국 영해를 수호하는 삼 형제 스토리가 화제가 되고 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16
  • ‘카투사'와 주한미군이 하나되는 ‘2018 한미 친선주간’ 만 40살 맞아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일명 ‘카투사 위크’로 불리는 ‘2018 한미 친선주간(KATUSA-US Friendship Week)’ 행사가 14일부터 18일까지 용산을 비롯해 평택과 의정부 등지에서 진행되고 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16
  • (주)롯데, 육군 최정예 전사 ‘300워리어’에게 최상의 문화예술 체험 지원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지난 11일 (주)롯데는 육군의 최정예 전사인 ‘300워리어’에게 롯데월드타워 투어 및 롯데시네마 영화 관람 등 최상의 문화예술 체험을 지원하는 내용을 담은 업무 협약을 육군과 맺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14
  • 한국청년들, 군 입대 시기 두고 '복잡한 셈법'
    ▲ 지난 1월 2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서 열린 새해 첫 입영행사에서 장정들이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사진=육군 제공) 송영무 국방장관, 다음 주중 군복무기간 18개월로 단축하는 방안 담은 ‘국방개혁 2.0’ 문 대통령에게 보고 문 대통령 임기인 2022년 5월 안에 18개월 복무자(육군 기준) 배출하는 방안 유력 군 입대 시기에 따라 복무기간 달라져 ‘복잡한 셈법’ 필요해 (안보팩트=전승혁 기자) 한국 청년들이 군 입대 시기를 두고 고민해야 하는 시대가 열리고 있다. 국방부가 문재인 대통령의 임기 안에 군복무기간 단축 수혜자가 나오는 방안을 최종 확정할 것이라는 관측이 유력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군 입대 시기에 따라 ‘복무 기간’에 차이가 날 수밖에 없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현역병사(육군 기준) 복무기간을 현재의 21개월에서 18개월로 단축하는 방안을 포함한 ‘국방개혁2.0’을 다음 주중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고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 임기가 끝나는 2022년 5월에는 18개월 군 복무자가 나오도록 하는 방안이다. 군 관계자 등에 따르면, 국방부는 문 대통령의 임기 말인 2022년 5월 입대하는 장병이 18개월만 복무하도록 하는 방안, 2022년 5월에 전역하는 장병이 18개월 복무를 마치고 전역하는 방안 등 다양한 대안을 검토 중이다. 문 대통령의 임기 안에 18개월 복무자를 배출하는 것과 관련, 새로운 입대자를 기준으로 18개월을 단축하는 것과 전역자(기존의 복무중인 병사)를 기준으로 18개월을 단축하는 것이 선택지에 들어있다. 입대자 기준의 경우, 문 대통령 임기 내 18개월 복무자가 나오게 하려면 늦어도 2020년 11월 입대자부터는 18개월 복무기간이 적용돼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지금부터 2020년 11월까지 약 30개월 간 복무기간 90일(3개월)을 순차적으로 줄여 나가야 한다. 1개월에 3일씩 줄일 경우 2020년 11월까지 90일 단축이 가능하다. 전역자를 기준하면 할 경우, 2019년 11월 전역자부터 마찬가지로 1개월에 3일씩 줄여 혜택을 보게 할 경우, 2019년 11월 전역자부터 복무기간이 1일씩 감축돼 30개월 후인 2022년 5월 전역자는 18개월을 복무하고 전역하게 된다. 참여정부는 군 복무기간 3개월(24개월→21개월) 단축을 추진할 때, 전역시기를 기준으로 3주 단위로 1일씩 줄인 바 있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04
  • '국민의 군대' 50사단, 발달장애인들에게 병영체험 제공
    [안보팩트 = 강철군 안보전문기자] 대구의 육군 제 50사단은 지난달 25일 500㎞ ‘뚜벅이 여행’에 나선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들을 위한 병영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병영체험을 한 이들은 앞으로 밀양을 거쳐 오는 4일 부산에 도착한 뒤 500㎞의 대장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 현역군인
    • 종합
    2018-05-02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