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전체기사
 
기사제목 한·미, SCM에서 조속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추진에 공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미, SCM에서 조속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추진에 공감

기사작성 2018.11.01 11:38
최종수정 2018.11.08 20:5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댓글 0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scm1.png▲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장관이 31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서 개최된 제50차 한미안보협의회의(SCM) 이후 공동기자회견에 앞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이후에도 굳건한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기 위한 연합방위지침'에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정경두,  "전작권 전환 기반 마련...주기적 점검 통해 전환 시기 판단"

매티스,  "전작권 전환 방향 명확…한국 주도 미래 연합사 연속성 보장"

(시큐리티팩트=김효진 기자)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매티스 미 국방부 장관은 31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열린 제50차 한미 안보협의회의(SCM)에서 조속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추진에 공감했다.

정 장관은 SCM 종료 직후 펜타곤(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공동기자회견에서 "오늘 회의에서 조건에 기초한 전작권 전환 계획 수정안과 미래지휘구조 편성안 등 주요 전략문서를 승인함으로써 전작권 전환을 안정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것을 기초로 한미 양국은 한국군 주도의 전시작전 수행능력을 평가하는 첫 단계인 기본운용능력(IOC) 평가를 내년에 시행하고, 향후 안보 상황 변화를 면밀히 고려하면서 이행 상황을 주기적으로 평가·점검해 구체적인 전작권 전환 시기를 판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 장관은 "특히 한미 양국이 지난 1년 동안 큰 노력을 통해 서명한 '전작권 전환 이후 연합방위지침'은 연합방위체제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한 명확한 지침을 제공하는 동시에 양국 국민에게 굳건한 한미동맹과 전작권 전환에 대한 확고한 신뢰를 심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매티스 장관은 "우리는 연합방위지침에 서명했다"며 "이 문서는 한미 연합군의 조건에 기초한 전작권 전환 방향을 더욱 명확히 제시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 문서에 서명함으로써 현존하는 미군 주도 연합군사령부의 임무를 대체할 한국 주도 미래 연합사의 연속성을 보장하게 됐다"며 "한국이 한반도에서 연합 방위를 주도할 준비를 하는 때, 미군은 전작권 전환을 충족하기 위한 한국의 노력을 강력히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 "65년 전 상호방위조약에 명시된 미군의 의무를 다하는 방안으로 주한미군의 지속적인 주둔을 다시 확인했다"며 "미래 연합사가 제대로 확립되면 우리 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하고 잘 조율되며 더 공고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미 국방장관은 미래 한미동맹의 비전을 공동 연구하기로 합의한 사실도 공개했다. 매티스 장관은 "오늘 회의에서 앞으로 1년 동안 진행될 한미동맹의 미래 국방비전 연구에 대한 세부사항을 검토했다"며 "이 연구를 통해 한반도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 이후 인도-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 안정을 위한 동맹의 역할을 모색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장관도 "미래 한미동맹 국방비전을 연구하기로 했다"며 "내년 SCM에서 (연구) 결과를 보고받고 양국 국민에게 설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남북이 한반도 긴장완화를 위해 체결한 '9·19 군사합의서'의 이행 필요성에 대해서도 한미 국방장관은 한목소리를 냈다.

양국 장관은 '제50차 SCM 공동성명'에서 "'역사적인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가 연합준비태세를 유지하면서 실질적 긴장완화 및 평화정착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이행돼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그 이행과정에서 한미 국방당국 간 긴밀한 공조와 협력을 지속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7935
 
주식회사 더시큐리티팩트· 서울시 서초구 반포대로 24길 15, 3층 (서초 중앙빌딩)· 대표번호 : 02-501-6906· 팩스번호 : 02-878-8656문의메일문의메일
대표이사 : 강남욱· 발행인 : 김희철· 편집인 : 이태희· 사업자번호 : 163-88-00857·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4835· 등록일 : 2017년 11월 1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