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34.png
현대오토에버 직원 및 가족 130명은 목소리를 기부해 만든 음성 도서를 용인 다문화가정 센터에 전달했다 [현대오토에버 제공]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현대오토에버는 지난 12일 직원과 가족 130명이 목소리를 기부해 만든 음성 도서를 용인 다문화가정 센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대면 방식의 봉사활동이 불가능해진 상황에서 비대면 봉사활동을 통해 사회에 이바지한다는 취지다.

 

코로나19 거리 두기 방역 지침에 따라 사회 봉사활동 현장에 가는 대신 참가 직원들은 가족과 함께 집에서 국내외 위인전 50권을 한 달 동안 녹음해 음성 도서를 만들었다. 직원들은 온라인으로 전문 성우의 보이스 트레이닝을 받은 뒤 50편의 동화책을 음원으로 담았다.

 

음성 도서는 ‘담뿍이’라는 기기에 수록돼 동화책을 기기에 갖다 대면 녹음이 재생돼 다문화가정 어린이들의 언어 학습에 도움이 될 예정이다.

 

자신의 목소리를 기부한 김현우 책임은 “코로나19 상황에도 내 목소리를 활용해 사회에 기여할 수 있어 행복한 경험”이라며 “다음에도 다시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강동식 경영지원실장은 “다문화가정 아동의 한국어 학습을 지원할 수 있는 음성 도서를 직원과 자족들의 자발적 참여로 제작했다”며 “다문화가정 아동의 학습에 도움이 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현대오토에버는 2008년부터 △독도사랑 필통 만들기 △희망 티셔츠 만들기 △미니 크리스마스트리 만들기 등의 가족 봉사활동을 분기마다 꾸준히 실시하며 지역 사회에 도움의 손길을 뻗고 있다.

 

2021년에는 코로나 시대에 걸맞게 비대면 가족 봉사활동으로 전환해 분기별 ESG 이슈를 선정, 대응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2분기에는 수자원 관리, 3분기에는 보건 및 안전, 4분기에는 자원 고갈 문제 등 여러 ESG 이슈 해결에 앞장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094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현대오토에버, 다문화가정 위한 목소리 재능 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