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파사.png
조규곤 파수 대표가 FDI 2021에서 키노트 연설을 진행하고 있다 [그래픽=시큐리티팩트]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파수는 ‘파수 디지털 인텔리전스 2021(FDI 2021)’에서 재택 근무와 협업, 개인정보 활용, 오픈소스 관리 등 데이터, 애플리케이션 보안 분야의 주요 문제를 해결할 핵심 방안을 공개했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FDI 2021은 ‘강력하고 안전한 하이브리드 워크플레이스 구현’을 주제로, 조규곤 파수 대표의 키노트를 포함한 10개의 세션으로 구성되었다. ▲재택근무 보안 ▲클라우드 데이터 보안 ▲콘텐츠 가상화 ▲차세대 협업 플랫폼 ▲개인정보 활용을 위한 가명화 방안 ▲오픈소스 관리를 위한 애플리케이션 보안 ▲공급망 데이터 보안 ▲ 공급망 애플리케이션 보안을 소개했다.
 
조규곤 파수 대표는 “과거 물리적 세상의 보조 수단에 불과했던 디지털 세계가 지난해를 기점으로 물리적 세계 이상으로 중요해졌다”며 “디지털과 물리적 세계가 혼합된 환경에서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디지털 워크플레이스 구축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재택근무 보안’ 세션에서는 재택근무에 따른 보안 강화 요건과 데이터 관리 및 보안의 핵심 요소를, ‘클라우드 데이터 보안’ 세션에서는 클라우드에서도 온프레미스 환경과 동일한 문서 보안 정책을 유지할 수 있는 방안이 공개됐다.
 
또한 ‘콘텐츠 가상화’ 세션에서는 물리적 위치에 제약받지 않는 문서 가상화 기술을, ‘차세대 협업 플랫폼’ 세션에서는 기존의 협업 플랫폼의 문제점을 해결하고 업무 효율성과 관리 간편성을 극대화하는 차세대 솔루션을 소개했다.
 
'오픈소스 관리를 위한 애플리케이션 보안’ 세션에서는 최근 대세가 된 오픈소스의 관리 및 보안 문제점을 다뤘다. 오픈소스 라이선스 준수 의무의 중요성과 보안 취약점의 심각성을 강조하고, 오픈소스에 특화된 관리 도구가 소개됐다.
 
‘공급망 데이터 보안’ 세션에서는 복잡한 공급망에서의 데이터 관리 허점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공급망 애플리케이션 보안’에서는 국내외 관련 정책 변화 경향과 다양한 실제 사례를 통해 공급망내 기업의 위치에 따른 보안 주안점을 공유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2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파수, 'FDI 2021'에서 하이브리드 워크플레이스 구현 등 보안 해결책 공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