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1-29(수)
 
AKR12.png
서욱 국방부 장관이 탑승한 공군 항공통제기 ‘피스아이’(E-737)가 F-15K와 KF-16 전투기의 엄호를 받으며 서해 상공을 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국방부]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이 새해 첫날인 지난 1일 '하늘의 지휘소'로 불리는 공군의 항공통제기 ‘피스아이’(Peace Eye, E-737)에 탑승해 한반도 전역의 대비태세를 점검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서 장관이 탑승한 피스아이는 이날 오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이륙 후 약 2시간 20분 동안 서해와 남해, 동해상 영공을 비행했다.

 

서 장관은 지휘비행 중 합참 지휘통제팀장, 해병대 연평부대 포병지휘관, 공작사 항공우주작전본부장, 레바논 동명부대장, 피스아이를 엄호 중인 F-15K 조종사, 해군 서애류성룡함장, 육군 21보병사단 GOP대대장 등과 통화했다.

 

서 장관은 전방에 있는 GOP 대대장과 통화에서 "예전에 이상이 없었으니 오늘도 이상이 없지 하는 매너리즘에 빠지지 않도록, 늘 이상이 있을 수 있다는 생각으로 임무수행을 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아울러 그는 새해 첫날에도 작전 현장에서 묵묵히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하는 장병들을 격려하면서 "새해에도 위국헌신의 자세로 흔들림 없이 군 본연의 임무에 충실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피스아이는 공중감시, 조기경보, 지휘통제 임무를 수행하는 공군의 핵심전력이다. 다기능 전자식 위상배열(MESA) 레이더가 장착되어 북한 지역 공중과 해상의 1천여 개 표적 동시 탐지는 물론 단거리 및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도 포착할 수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26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욱, 새해 첫날 공군 항공통제기 ‘피스아이’ 탑승해 대비태세 점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