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3-24(금)
 
26.png
마이크로소프트의 '애저 오픈AI 서비스'. 마이크로소프트 제공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마이크로소프트(MS)가 ‘애저 오픈AI 서비스(Azure OpenAI Service)’를 공식 출시했다.


애저 오픈AI 서비스가 출시됨에 따라 GPT-3.5, 코덱스(Codex), 달리2(DALL·E 2)와 같은 가장 진보한 AI 모델을 MS 클라우드 애저상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여기에는 챗GPT(ChatGPT) 기능도 곧 추가될 예정이다.


오픈AI는 챗봇 ‘챗GPT’(ChatGPT)를 개발한 비영리 인공지능 연구소로, MS는 이 곳에 최대 100억달러(12조4800억원)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2021년 11월 처음 공개된 애저 오픈AI 서비스는 출시 전 프리뷰 단계에서 일부 고객을 대상으로 접근 권한이 제공됐다. 이를 통해 다양한 산업의 크고 작은 애저 고객은 애저 클라우드 및 컴퓨팅 인프라에서 기대할 수 있는 보안, 안정성, 규정 준수, 데이터 개인 정보 보호, 책임 있는 AI 등과 함께 초거대 생성 AI 모델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었다.


이들은 이 서비스를 통해 엔드유저 경험을 개선하고, 운영 효율성을 간소화하는 등 적은 자원으로 더 많은 작업 수행이 가능한 광범위한 활용 사례를 구축했다.

 


26-1.png
마이크로소프트의 '애저 오픈AI 서비스'. 마이크로소프트 제공

 

대화형 AI 플랫폼을 제공하는 스타트업 무브웍스(Moveworks)는 고객의 기본 지식 격차를 식별, 이를 기반으로 지식 조항을 자동 작성해 기존에 없었던 적용 케이스에 대한 문제도 해결할 수 있었다.

 

다국적 회계/컨설팅기업 KPMG는 복잡한 IT 시스템과 방대한 데이터량에도 불구하고 데이터의 관계를 찾아 세금 납부액의 정확성을 훨씬 쉽게 검증하고, 이를 국가 및 세금 유형별로 분류해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켰다.


중고차 판매업체 카맥스(CarMax)는 몇 달 만에 11년 분량의 자동차 요약본을 제작해 웹사이트를 통해 고객에게 효과적인 인사이트를 제공했으며, 편집진은 보다 실질적인 콘텐츠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예컨대 카맥스의 자동차 검색 웹페이지의 2018 기아 소렌토 페이지에는 올해 신규 기능, 2018 기아 소렌토 트림, 관련 기사 요약, 고객 리뷰 요약 등과 같은 AI가 생성하는 코너를 갖추고 있다.


한편 MS는 오픈AI 및 고객과 긴밀히 협력해 애저 오픈AI 서비스 사용 사례를 신중하게 평가, 잠재적 위험을 학습하고 고심하는 등 책임 있는 AI 원칙에 부합하는 애저 오픈AI 서비스에 대한 자체 가드레일을 마련했다.

 


26-2.png
마이크로소프트의 '애저 오픈AI 서비스'. 마이크로소프트 제공

 

애저 오픈AI 서비스에 대한 접근 권한 부여는 고객 및 개발자의 별도 신청이 필요하다. 개발자는 사용 목적 또는 사용 애플리케이션에 대해 설명해야 한다.

 

욕설, 증오 및 불쾌감을 주는 유해 콘텐츠 포착을 위해 특별히 설계된 콘텐츠 필터는 서비스에 입력된 내용과 생성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한다. 정책 위반이 확인된 경우 MS는 추가 악용 방지를 위해 개발자에게 즉각적인 조치를 취하도록 요청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125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마이크로소프트(MS), 애저 오픈AI 서비스 출시…챗GPT 기능도 곧 추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