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82.png
S2OPEN 시큐아이 사업 방향성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시큐아이는 지난 달 20일 인도네시아 현지 금융사에 차세대 방화벽 ‘블루맥스 NGF’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올해 첫 해외 공급인 이번 계약 규모는 50만불이다.


시큐아이는 그간 블루맥스 NGF 50J를 앞세워 일본시장을 공략해 오다, 2022년부터 경제 성장률이 높은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국가로 눈을 돌렸다. 이번 인도네시아 수출은 동남아시아 시장으로 사업을 본격 확장한 이후 1년만에 이룬 성과라는 게 시큐아이측 설명.


시큐아이는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국내 제조 기업들의 생산 시설들이 지속적으로 진출하고 있고 국내 금융사들 또한 동남아시아 시장을 공략하고 있는 점을 활용하여 제조, 금융 분야에서 추가로 수출 성과를 낼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특히 시큐아이는 올해 온프레미스(기업 내부 구축)뿐만 아니라 해외 클라우드 보안 시장에서도 성과를 내기 위해 사업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베트남에서는 클라우드 제공 사업자를 대상으로 클라우드향 방화벽 제품인‘블루맥스 NGF VE’판매를 위해 현지 통신사 및 금융 총판사와 협업을 강화하고 있다. 필리핀에서는 현지 통신사와 협업하여 MSSP(보안관리서비스) 사업을 추진 중이다.


정삼용 시큐아이 대표는 “이번 수출은 시큐아이의 우수한 제품과 기술력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며, 이 성과를 기반으로 해외 기업들에게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한다”며, "2023년에도 국내 네트워크 보안 1위 기업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해외 시장 진출을 가속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164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시큐아이, 인도네시아 금융사에 ‘블루맥스 NGF’ 최초 공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