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9(수)
 
111.png
김세규 비브스튜디오스 대표가 지난 16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에서 열린 한-인니 New City 협력포럼에서 발표하고 있다. [사진=비브스튜디오스 제공]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인공지능(AI) 기반 메타버스 콘텐츠 아트테크 기업 비브스튜디오스가 메타버스 기술로 인도네시아 신도시 건설 협력 청사진을 소개했다.


비브스튜디오스는 15일부터 19일까지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진행된 인도네시아 원팀코리아 수주지원단의 문화 협력 분야 초청기업으로 참석, 현지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실감형 콘텐츠 기술과 성공사례들을 소개하며 향후 인도네시아 신도시 건설에 있어 다양한 협력 가능성을 타진했다고 22일 밝혔다.


인도네시아의 수도 이전 등 대형프로젝트에 대한 우리 기업의 수주 활동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원팀코리아 수주지원단은 원희룡 국토부 장관을 단장으로 비브스튜디오스를 비롯한 50여 개 국내 기업과 국토교통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공공기관, 업계 협회 및 단체 등이 함께 했다.


인도네시아의 경우 K-팝을 비롯한 문화 콘텐츠 분야에서의 교류가 활발한 대표적 국가로, 버추얼 프로덕션은 물론 AI 버추얼 휴먼·실감형 영상기술 등 메타버스 기술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문화 콘텐츠 제작 분야에서 입증된 비브스튜디오스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미래 인도네시아 신도시 건설에 있어 기여 가능한 역할을 확인하는 자리를 가졌다.


16일 원희룡 국토부 장관과 인도네시아 공공사업주택부 장관 등이 배석한 가운데 진행된 한-인니 New City 협력포럼에서는 ‘미래형 도시건설을 위한 실감 콘텐츠 기술’ 발표에 나서기도 했다. 전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던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등의 실감형 콘텐츠 제작 사례를 소개했다. 인도네시아가 추진 중인 미래형 신도시 건설 등에 있어 문화·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영역에서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연결하는 혁신적인 메타버스 공간의 구축 필요성과 잠재적 가능성을 제안했다.


특히 17일 밤방 수산토노 인도네시아 신수도청 장관 등이 배석한 가운데 진행된 기업 면담에서는 비브스튜디오스의 메타버스 기술과 콘텐츠 노하우를 통해 K-팝은 물론,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세계적인 문화도시를 구축하는데 있어 구심적 역할을 담당하고 싶다는 포부를 직접 전달하기도 했다.


김세규 비브스튜디오스 대표는 “인도네시아가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신수도가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자유로이 넘나드는 첨단산업의 중심지가 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으며 이를 위한 여정에 비브스튜디오스도 함께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047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비브스튜디오스, 메타버스 기술로 인도네시아 신도시 건설 협력 청사진 소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