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28사단보좌관7.png
군단 ‘교육훈련TF’ 임무수행후 받은 표창장 [사진=김희철]

 

[시큐리티팩트=김희철 한국안보협업연구소장]  군단 ‘교육훈련TF’ 임무를 완수하자 군단장은 수고했다며 표창장을 수여했고 복귀한 뒤에 사단장도 격려금까지 주며 노고를 치하했다. 공석이 된 교육보좌관직 땜방으로 인한 짜증이 환희와 보람으로 바뀌는 순간이었다. 


그보다 더 큰 성과는 필자가 아직도 많이 부족하다는 것을 제대로 인식하는 계기가 된 것이다. 예리한 분석력과 통찰력을 견지하며 국제화 시대에 부응하는 간부의 자질을 갖추고 무섭게 성장한 동기에게 받은 충격은 필자의 능력의 한계를 느끼게 되었다.


이제 중령 계급장을 달면 사단 예하의 대대장으로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군의 중견 간부의 위치에 오르는 필자는 군사학적 지식이나 인문학적 학식도 모두 부족하다는 것을 군단 ‘교육훈련TF’ 임무를 수행하면서 절실하게 깨달았다.


이러한 결핍을 채울 수 있는 기회가 왔다. 달이 바뀌고 그해 2월이 되자 육군대학에서의 대대장반 교육이 시작되었고 사단에서는 교육보좌관 대리 근무를 하던 필자에게 가장 먼저 입소하라는 통보를 하였다. 


마침 사단 정보보좌관으로 근무하던 김종완 동기와 인근 부대의 이재준 동기도 함께 교육을 받게 되어 진해까지 주말마다 카풀제로 다니기로 결정했다. 소령으로 진급하여 육군대학에 다녔는데 7년만에 다시 남쪽 진해만에 내려가는 따뜻하고 여유로운 시간이 기다려졌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51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직업군인 사용설명서(326)] 공석 대리근무 스트레스가 보약이 되다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