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금)
 

55.png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국방부는 건군 75주년 국군의 날 행사를 기념하여 오는 9월 6일, 20일 서울 한강 일대에서, 9월 24일, 25일 광화문·서울시청 일대에서 국민과 함께하는 ’군문화 체험행사’를 개최한다.


9월 6일 오후 4시30분부터 6까지 망원동 서울함 공원에서 해군 홍보대와 함께하는 ▲사물놀이 ▲비트박스 ▲비보이 콜라보 ▲마술쇼 ▲밴드공연이 펼쳐진다. 태권도 시범단의 절도 있고 패기 넘치는 공연과 블랙이글스의 멋진 에어쇼도 선보일 예정이다. 체험 프로그램으로는 ▲서울함·참수리·잠수함 무료관람 ▲시뮬레이터를 활용한 드론 모의 비행 ▲군복체험 등이 있다. 군견을 분양받을 수 있는 부스도 운영할 계획이다.


9월 20일에는 여의도 한강공원(오후 2시30분∼4시30분)으로 장소를 옮겨 행사를 이어간다. 블랙이글스 축하비행은 물론 아파치 공격헬기의 전술비행이 추가로 펼쳐진다. 태권도 외에 전통무예 시범과 전통악대·군악대 공연이 마련된다.


9월 24일, 25일에는 광화문광장(오후1시~5시30분)과 서울광장(오후 12시30분~5시)에서 우리 군의 첨단과학기술을 만날 수 있다. 


국방부는 이날 장병 개인 또는 분대가 하나의 가상공간에서 전술훈련을 할 수 있는 소부대 전투체계를 선보인다.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MR(혼합현실) 기술을 모두 포함하는 이 훈련 체계는 도심 한가운데서 공개되기는 처음이다. 해당 부스에서는 AI와 1대1 또는 팀을 나눠 팀대팀 쌍방훈련도 체험할 수 있다.


또 육군의 첨단전력인 워리어플랫폼과 과학화 훈련체계인 마일즈장비, 대테러 작전에 사용되는 전투 장비·물자 등을 관람하고, 신형 방탄복과 방탄 헬멧·대테러 작전 차량 등을 직접 착용하거나 탑승해 보는 자리도 준비했다.


한편 국방부는 블랙이글스와 아파치 비행이 있는 9월 6일과 20일을 비롯해 예행연습이 진행되는 8월 30일~31일, 9월 1·4·5·8일 서울함 공원 및 여의도 한강공원 등 서울 시내 상공에서 항공기 비행음이 예상됨에 따라 서울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79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방부, 75주년 국군의 날 기념해 서울에서 ‘군문화 체험행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