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119-1.png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미 상무부와 함께 오는 8일 메이필드 호텔 서울에서 ‘한-미 우주산업 심포지엄’ (ROK-U.S. Space Industry Symposium)을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한-미 우주산업 심포지엄은 2022년 12월 ‘제3차 한-미 민간우주대화’와 2023년 4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합의한 우주산업 협력 사항에 대한 후속조치이자 한-미 동맹 7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로서, 양국의 우주기업 간 교류를 촉진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코리아 스페이스 포럼 2023’의 1일차 행사로 개최된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미 백악관 국가우주위원회 시라그 파리크 사무총장, 상무부 마이클 씨 모건 환경관측 및 예측 차관보를 비롯하여, 국무부, 국방부, 교통부, NASA 등 미국 우주 분야 주요부처가 참석한다. 한국측에서는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과 국가우주위원회, 우주개발진흥실무위원회 위원, 항우연·천문연 관계자 등이 참석한다.


심포지엄은 한-미 양국의 우주정책 소개로 시작한다. 과기정통부는 한국의 우주산업 활성화 정책과 함께 우주항공청 신설을 위한 정부의 계획을 설명하고, 미 상무부·교통부·국방부에서는 우주상업, 우주탐사 등 우주 분야에 관한 미국의 최신 정책과 계획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후에는 양국 우주기업들이 참여한 주제 발표 및 패널 토론 세션이 이어진다. 동 세션에서는 양국 우주 프로그램에 대한 한-미 우주기업들의 상호 참여, 산업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정부 지원, 우주 분야 공급망 탄력성(Supply Chain Resilience) 강화, 지구 저궤도의 상업적 활용과 달 탐사 협력 등 다양한 의제를 다룬다.


양국은 이번 심포지엄의 논의 결과를 종합하여 공동성명(Joint Statement)을 채택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한-미 우주기업들의 협력을 통한 우주 분야 성장동력 확보와 신시장 개척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할 전망이다.

 

또한 이번 심포지엄에서 양국 국가우주위원회 간의 만남이 이뤄진 것을 계기로 양국 간 우주협력체계를 강화하고 고위급 소통이 원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852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과기정통부, 미 우주 관계부처들과 ‘한-미 우주산업 심포지엄’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