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0(월)
 
42.png
HD현대중공업이 페루로부터 수주한 3400톤급 호위함(가운데), 2200톤급 원해경비함(아래), 1500톤급 상륙함의 조감도. / 사진=HD현대중공업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HD현대중공업이 페루에서 함정 4척을 수주했다. 국내 기업이 중남미 지역에 수출한 방산 규모로는 사상 최대라고 HD현대중공업은 밝혔다.


HD현대중공업은 최근 페루 국영 시마(SIMA)조선소로부터 3천400톤급 호위함 1척, 2천200톤급 원해경비함 1척, 1천500톤급 상륙함 2척 등 총 4억6천290만달러 규모 함정 4척에 대한 현지 건조 공동생산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HD현대중공업은 시마조선소와 협력해 오는 2029년까지 이들 함정을 순차적으로 페루 해군에 인도할 계획이다. HD현대중공업이 함정 설계, 기자재 공급 및 기술 지원을 수행하고, 시마조선소가 최종 건조를 맡는다. 


특히, 이번 수주는 국방부, 방위사업청, 산업통상자원부, 주페루 한국대사관, 코트라(KOTRA) 등 정부 기관과 기업이 ‘팀코리아’가 되어 이탈리아, 스페인, 네덜란드 등 쟁쟁한 경쟁국들을 제치고 이뤄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앞으로 페루 해군은 호위함 5척, 원해경비함 4척, 상륙함 2척 등을 추가 발주할 계획이다. 오는 4월 예정된 본계약이 체결되면 HD현대중공업은 향후 15년간 페루 해군 전력 증강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로서 협력을 이어 나가게 되며, 이에 따라 후속 사업을 수주할 가능성도 매우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남미 지역은 노후화된 함정이 많아 최신 함정으로의 교체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이번 수주가 지역 내 다른 국가로도 수출을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 


태그

전체댓글 0

  • 5529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HD현대중공업, 페루 함정 4척 수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