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군수학교0.png
육군통합군수학교 [사진=국방부]

 

[시큐리티팩트=김희철 한국안보협업연구소장]  담당 군의관에게 교육 입교 날짜가 이미 정해져 있어 완치 후 퇴원보다는 군수학교의 군수기능통합관리과정에 입교해 회복하겠다고 양해를 구했다.

 

‘아직 퇴원시기는 조금 이르기 때문에 무리한 행동으로 재발할 수도 있으니 교육기간 동안에 각별히 조심하라’는 군의관의 당부를 듣고 통합병원에서 퇴원해 군수학교로 향했다. 


지금은 위례지역에 대규모 아파트 단지인 신도시가 형성되어 있지만 당시에는 특전사와 종합행정학교, 학생군사학교 등이 위치한 군사지역이었다. 


‘군수기능통합관리과정’도 종합행정학교내에 있었던 군수학교에서 시행되어 전반기 동안 교육받은 군사영어반에 이어 후반기 8주간도 또 위례에서 지내게 됐다. 


약 20명의 군수직능 중령급 장교들로 구성된 군수기능통합관리과정은 이미 군수참모 직책을 경험했거나 곧 참모로 부임할 자원들이라 대부분이 선배들이었다. 필자의 동기들은 당시에 대부분이 대대장 직책을 수행하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또한 필자처럼 작전직능의 장교도 군수과정 교육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당시에 장교들이 전 직능의 임무를 다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어야한다는 취지에 따라 잠시동안 공통 주특기로 바뀌었기 때문이기도 했다.


헌데 학생장교들 중에 군수직능의 동기생이 유일하게 한명 있었다. (다음편 계속)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334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직업군인 사용설명서(412] 재활치료의 위기를 호기로 만드는 비법⑫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