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172.png
폴란드로 수출되는 '천무' 다연장로켓 / ⓒ한화디펜스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방위사업청은 올해 방산수출 최초 200억불(약 27조4천80억 원) 달성을 향한 여정이 순조롭게 진행중이라고 13일 밝혔다.


방위사업청에 따르면, 최근 국제분쟁 심화에 따른 전세계 국방비 증가 상황에서 한국 무기체계는 우수한 성능과 합리적 가격, 신속한 생산능력을 바탕으로 세계 방산시장의 주요 공급 대안으로 빠르게 떠올랐다. 


이러한 흐름속에 한국 방산기업은 폴란드와 천무 2차 이행계약(4월)을, 페루와 공동 함정건조 수출계약(4월) 및 차륜형 장갑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5월) 등 실질적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방사청 또한 방산 수출 지원에 적극적이다.


석종건 방위사업청장은 지난 6일부터 이틀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방산전시회(DSA)에 참석하여, FA-50 경공격기, K-9 자주포, 천무 등 주요 무기체계의 동남아 지역 수출 협의를 했다.

 

석 청장은 이번 전시회 참석을 통해 말레이시아 국방장관과 총사령관, 베트남·필리핀·태국의 주요 직위자들을 만나 양국 간의 국방·방산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을 논했다.


또한 방사청은 방산수출 성장세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중장기 정책도 추진한다. 


방사청 관계자는 “미래시장 선도를 위한 첨단기술 역량 확보, MRO(운용·정비) 시장 진출 및 연동 무기체계의 패키지형 수출 등 새로운 수출영역 개척, 관계기관 협업을 통한 방산분야 금융지원 확대 등 수출 지원제도 강화와 같은 다각적 노력을 수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10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사청, 올해 200억불 방산 수출 달성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