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1.png
방위사업청이 개청 이래 최초로 ‘유도무기 전력발전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방위사업청은 22일 방위사업청 대회의실에서 유도무기분야 참여 방산기업의 연구개발 역량강화와 미래전장 핵심기술 확보 논의를 위한  ‘유도무기 전력발전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방위사업청 개청 이래 최초로 국방부, 합참, 육·해·공·해병대 등 군 관계기관과 방산기업 및 방사청 출연연구소 유도무기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소통하는 자리였다. 참석자들은 유도무기 전력발전을 위한 정책적 방향과 기업의 연구개발 역량 강화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세션 1부에서는 최근 우크라이나 전쟁, 이스라엘-하마스·이란 전쟁 등으로 인한 한국형 미사일방어체계 등 유도무기의 중요성이 재조명되고 있음을 고려하여 방위사업청 유도무기사업부는 신규 사업착수 준비를 위한 선행조치 현황을 발표했다. 


국방부 자원관리실은 유도탄 운영유지 정책방향과 방위력개선사업 고려사항을, 국방과학연구소 해양기술연구원은 우크라이나 전쟁 사례를 통한 대 드론 유도무기 발전방향을 소개했다. 


세션 2부에서는 그간 국방과학연구소 중심의 연구개발 체제를 기업 중심으로 전환하기 위한 첨단기술 개발 관련 핵심기술 과제 소요에 대해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시스템이 발표하고 민·관·군 협력 방안에 대해 LIG넥스원이 제언했다. 


이와 관련해 방위사업청은 기업에서 제안한 핵심기술 과제가 반영될 수 있도록 국방과학연구소와 협의하는 등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앞으로 방위사업청은 유도무기 전력발전 컨퍼런스를 정례화 하여 연 2회 이상 개최할 방침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489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사청, 유도무기 전력발전 컨퍼런스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