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79.png
공군과 KAI가 경기도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일정으로 제13회 K-TCG 및 제7회 SMG 국제회의를 열고 국산 항공기 수출국과의 스킨십을 강화했다. / 사진=KAI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KAI(한국항공우주산업)와 공군이 국산항공기 수출국과 협력을 강화하고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기로 했다.


12일 KAI에 따르면 공군과 KAI는 경기도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일정으로 제13회 K-TCG 및 제7회 SMG 국제회의를 진행한다.

 

이번 국제회의에는 공군, 방사청, KAI 등 국내 관계자 180여 명과 국산 항공기 수출국인 인도네시아, 페루, 튀르키예, 필리핀, 태국, 폴란드, 말레이시아 등 총 7개국 50여 명이 참석했다.


공군이 개최하고 KAI가 지원하는 K-TCG와 SMG 국제회의는 우리 공군과 국산 항공기 운영국간 협력관계를 공고히 하는 동시에 국산 항공기에 대한 신뢰성을 높여 수출확대에 많은 이바지를 해 온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회의 첫날인 11일에는 유재문 공군 군수사령관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K-TCG & SMG 운영현황과 함께 군수지원 전략 및 국산기 운영 개선 사례 등 주요안건 발표에 이어 운영국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각국 대표단은 13일에 KAI 사천 본사에서 항공기 생산현장을 견학하고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공군 제1전투비행단을 방문해 국산항공기 운영 현장을 직접 살펴볼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048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KAI-공군, 국산항공기 수출국과 협력 강화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