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122.png
프리덤 에지 훈련에 참여한 미 항공모함 ‘루즈벨트함’. / 해군 제공

 

 

[시큐리티팩트=강철군 기자] 해상과 공중, 수중, 그리고 사이버 등 다양한 영역에서의 동시다발적 한·미·일 훈련인 ‘프리덤 에지(Freedom Edge)’가 처음으로 실시됐다.


28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프리덤 에지 훈련은 27일~29일까지 사흘 간 공해상에서 전개된다.


이번 훈련은 지난해 캠프 데이비드 정상회의에서 3국 정상이 다영역 3자 훈련을 펼치기로 합의한 것과 지난 2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21차 아시아안보회의(샹그릴라 대화)를 계기로 열린 한·미·일 국방장관회의 합의사항에 따라 이뤄졌다.


훈련에는 우리 군의 이지스 구축함인 서애류성룡함을 비롯해 P-3 해상초계기, 링스 해상작전헬기, KF-16 전투기가 참여한다.


미국에서는 항공모함(시어도어 루스벨트함), 이지스 구축함(할시함), 해상초계기(P-8), 함재기(F/A-18), 조기경보기(E-2D), 헬기(MH-60)가 함께 한다. 


일본에서는 이지스 구축함, 구축함(이세함), 해상초계기(P-1)가 동참한다.


훈련에서 3국은 ▲해상미사일방어훈련 ▲대잠전훈련 ▲방공전·공중훈련 ▲수색구조훈련 ▲해양차단훈련 ▲사이버방어훈련 등을 실시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9697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미·일 다영역 훈련 ‘프리덤 에지’ 첫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