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162.png
사진=한화에어포스페이스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루마니아가 세계에서 10번째로 k9 자주포를 도입한다.


방위사업청과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지난 9일 루마니아 국방부와 K9 54문, K10 탄약 운반 장갑차 36대, 탄약 등 총 1조3천억원 규모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로써 루마니아는 K9 자주포를 운용하는 전세계 10번째 국가가 됐다. NATO 회원국 중에서는 K9 자주포를 도입한 국가가 6개국으로 늘어났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들 무기를 2027년부터 순차 납품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은 K9과 K10 외에도 정찰·기상 관측용 차륜형 장비, 탄약 등 ‘자주포 패키지’가 포함되면서 루마니아에 방산 토탈 솔루션을 제시한 것이 주효했다는 게 한화에어로측 설명이다.


무엇보다 정부의 지원도 계약에 한몫을 했다. 그 동안 정부는 양국 정상 간 전략적 동반자 관계 강화를 위한 공동성명을 채택하고, 방산군수공동위원회를 최초로 개최하는 등 방산 수출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한편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루마니아 보병전투장갑차(IFV) 사업에도 도전할 계획이다. 


독일, 영국 등 글로벌 방산기업들이 뛰어들 이 사업에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혹독한 테스트를 견뎌 호주군의 최종선택을 받은 레드백 장갑차를 앞세울 계획이다. 레드백 장갑차는 K9과 동일한 동력시스템 등을 적용했기 때문에 루마니아군의 유지보수 측면에서도 효율적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는 “대한민국의 K9 자주포는 이제 글로벌 곳곳을 지키는 K-방산의 상징이 됐다”며 “레드백 계약으로 또 다른 베스트셀러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석종건 방사청장은 "K9 자주포 수출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레드백 장갑차, K2전차 등 지상 무기체계와 방공시스템 등 유도무기 사업에서도 루마니아와의 협력이 확대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2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10번째 K9 도입국'...한화에어로스페이스, 루마니아와 K9 자주포 1조3천억원 규모 계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